황 권한대행, “AI 방역에 구멍 없어야…책임감 갖고 총력”

“산란계 농장, 광범위한 예찰·철저한 방역에 힘써 달라” 김진성 기자l승인2016.12.23l수정2016.12.23 10:5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제공 - 국무조정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23일 조류인플루엔자(AI)와 관련 “지금까지 만에 하나 구멍이 있었다 하더라도 앞으로는 이런 구멍이 없게 하겠다는 각오로, 모두가 AI가 종식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고 책임감을 가지고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AI 일일점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한 두 군데 주의를 다하지 않는 구멍이 생기면 이것이 계속 확산될 수밖에 없는 힘든 상황이기 때문에 강력하고 철저한 방역조치가 더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이어 “우선 AI 확산 방지에 시급한 과제인 산란계 농장에 대한 방역 강화와 함께 오염지역을 중심으로 광범위한 예찰과 철저한 방역에 힘써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특히 황 권한대행은 “산란계 농장에 대한 계란 이동 금지 등 여러 조치들이 현장에서 잘 지켜지고 있는지 그것이 제대로 작동 되는지를 점검해서 보완이 필요한 조치들을 즉시 마련·대처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오염원인 철새가 추가 도래할 예정이고 내년 3월까지 국내에 머물러 있을 전망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AI의 추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해서는 광범위하고 꼼꼼한 예찰과 함께 철새도래지 출입제한과 주변농장 소독 등 사전 방역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황 권한대행은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인 농식품부 장관은 중앙과 지방이 긴밀히 협업해 지역 방역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문제를 즉시 해결하는 등 필요한 조치를 즉각 실시해 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김진성 기자  id594598@naver.com
<저작권자 © 소비자연합TIME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비자연합타임스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871, 등록일 : 2009년 5월 19일]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320, 1410호(도화동 , 마포태영데시앙)
대표전화 : 02-2635-5533  |  발행인/편집인 : 송기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기호
Copyright © 2017 소비자연합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id598@naver.com